투르비옹

투르비옹

원래 투르비옹은 포켓워치에서 중력오차를 보정하기 위해 개발되었고, 현재는 기계식 손목시계에서 경이로운 미학을 선사하고 있습니다. 투르비옹에서 밸런스와 팔레트, 이스케이프 휠은 작은 케이지에 담아 매분마다 자체축을 중심으로 회전시킵니다. 이 컴플리케이션은 도전의 경지를 보여주며, 여기에서 탄생한 필리그리 예술은 82개의 부품으로 구성되었고 무게는 반 그램도 채 되지 않습니다. 오로지 숙련된 시계 장인들만이 이 예술 작품을 탄생시킬 수 있으며 마지막 손길까지 책임지고 마무리합니다.